20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노을공원에서 수도권대기환경청과 환경재단이 함께 나무심기 캠페인을 진행한 가운데, 노을공원시민모임 회원들이 공원 비탈에 나무를 심고 있다.

이번 캠페인은 숲이 갖는 환경적 가치를 높이고 미세먼지가 없는 깨끗한 도시 숲을 조성하기 위한 취지에서 마련됐다.

환경재단과 노을공원시민모임은 건축폐자재와 쓰레기 등으로 방치된 노을공원 비탈 지역에 지속적으로 나무를 심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