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한고은(사진 왼쪽)을 경악하게 만든 남편 신영수(사진 오른쪽)의 일탈이 방송에서 공개된다.

22일 오후 11시10분 방송될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서는 순둥이 남편 신영수가 한고은 몰래 일탈을 저지르는 모습이 그려진다.

한고은의 화보 촬영 스케줄로 혼자만의 주말을 보내게 된 신영수는 '자유 남편'을 외치며 친형인 신영우에게 전화를 한 뒤 쇼핑몰로 향했다이내 이 모습을 지켜보던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한고은 뿐 아니라 출연진 전원이 경악하는 사건이 발생했다고. 바로 신영수가 쇼핑 삼매경에 빠진 것.결국 결혼 후 4년간 참아왔던 게임기 플레이스테이션(플스)까지 과감하게 구입하며 "형이 커버 쳐줘야 해"라고 말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소이현은 "어머 저걸 샀어?"라며 깜짝 놀랐다.

막상 플스를 구입한 신영수와 형 신영우는 고민에 빠졌다.

플스 구입을 반대했던 한고은이 걱정되기 시작한 것.뒤이어 한고은과의 약속 장소로 쇼핑한 물건들을 잔뜩 가지고 온 신영수와 형 신영우는 고백할 타이밍만 기다리며 전전긍긍하다 결국 플스를 샀음을 고백했다.

이 말을 들은 한고은은 "정말 샀느냐"며 되물었고, 신영수는 "내가 살수도 있지"라며 "이거 하나도 못 사느냐"고 응수했다.

이내 한고은의 행동을 지켜보던 출연자들은 "형이 더 긴장하네", "이 자리 너무 불편해요, 나가고 싶어"라고 말해 '플스대전'의 향방을 궁금케 했다.

신영수의 '쇼핑 후폭풍'이 어떤 결말을 맞을지는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서 공개된다.

한누리 온라인 뉴스 기자 han62@segye.com사진=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