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분수대 앞 광장에서 특수학교 폭력사태에 대한 긴급 기자회견이 열린 가운데 전국장애인부모연대 등 학부모단체 회원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이날 기자회견에서 전국장애인부모연대는 정부는 서울인강학교와 교남학교 등 연이은 특수학교에 대한 폭력사태에 대해 전반적인 조사를 해야하며, 사회적인 인식개선에 적극적으로 나서야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