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인교진(마지막 사진)이 황반변성을 알게 됐던 당시를 회상했다.

22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인교진이 아내 소이현(첫 번째 사진 왼쪽)과 함께 황반변성 정기검진에 나서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정기검진에 앞서 인교진은 "처음엔 뭔가 안 좋아서 검사를 받으러 갔는데 꼭 보호자를 데리고 오라고 했다.왠지 모르게 겁나서 자기한테 말을 못했다"며 말했다.

이어 인교진은 "결혼한 지 얼마 안 돼 안 좋다고 하니 (아내 소이현에게) 알리기 미안하더라. 산후조리원에서 자고 일어나서 TV를 보는데 굴곡져 보이더라. 검사를 했는데 큰 병원을 가라고 했다"고 당시를 설명했다.

또 "혹시 눈이 잘못돼 내 딸을 못 보면 어쩌나 했다.아내에게 짐이 되기 싫어 말하기 그랬다.그 시간 동안 너무 힘들었다"고 속마음을 털어놨다.

이를 들은 소이현은 "저한테 말을 못 하더라. 치료가 시작되고 나서야 나한테 말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SBS '동상이몽2-너는 내운명'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10분 방송된다.

김정호 온라인 뉴스 기자 Ace3@segye.com사진=SBS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