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조폐공사가 가수 조용필의 데뷔 50주년 기념메달을 제작, 판매한다.

23일 서울 을지로 롯데호텔에서 한국조폐공사는 '가왕(歌王) 조용필 50주년 기념메달'을 공개했다.

조폐공사는 조용필 기념메달은 한류라는 국가브랜드 확산에 기여하기 위해 제작했다고 설명했다.

조용필 기념메달은 앞면에 조용필이 공연하는 모습을 담았는데 조용필의 상징과도 같은 기타·마이크·선글라스와 모양이 새겨져있다.

뒷면에는 위조방지를 위해 잠상과 50주년 기념 엠블럼을 새겼다.

제작되는 총 수량은 5050개다.

조용필 기념메달은 고급형1, 고급형2, 콜렉션형 등 3종으로 제작됐다.

디자인은 동일하지만 사이즈와 패키지가 다르다.

조폐공사 측은 판매가격을 각각 275만원, 143만원, 16만 5000원이라고 밝혔다.

조폐공사 측은 조용필 기념메달을 이날 오전 10시부터 오는 11월 4일까지 2주동안 조폐공사 온라인 쇼핑몰 등에서 판매하며 수익금 중 일부는 문화 진흥 발전에 쓰일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조용만 한국조폐공사 사장은 "이번 기념메달이 '한류문화' 확산에 기여하기를 희망한다"며 "앞으로도 대한민국의 멋과 문화를 담은 고품격 메달 제품을 선보여 국가 브랜드를 높이는 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용준 온라인 뉴스 기자 james1090@segye.com사진= 한국조폐공사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