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일 부티크 몰트위스키 ‘아벨라워’ 3종 국내에 정식으로 선보여페르노리카 코리아가 원료 선별부터 제조과정까지 진정성이 담긴 부티크 몰트위스키 아벨라워(Aberlour)를 국내에 정식으로 출시했다.

23일 오전 서울 종로구 JW 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에서 진행한 사진행사에서 모델들이 '아벨라워(Aberlour) 싱글 몰트 위스키 3종'을 선보이고 있다.

아벨라워는 이미 국내 위스키 애호가들 사이에서 고품격 싱글 몰트위스키로서 인지도가 높다.

23일 정식으로 출시되는 제품은 아벨라워 12년 더블 캐스크(Aberlour 12 Year Old Double Cask), 아벨라워 16년 더블 캐스크(Aberlour 16 Year Old Double Cask)와 아벨라워 아부나흐(Aberlour A’Bunadh) 3종이다.

아벨라워는 최고의 위스키 산지인 스코틀랜드 스페이사이드 지역에서 탄생한 브랜드로, 남다른 개성과 희소성을 겸비한 싱글 몰트위스키 제품들을 선보여왔다.

대량 생산 또는 효율성을 위해 타협하지 않고 진정성을 담은 제조 원칙만을 고수, ‘부티크’라는 수식어에 걸맞은 퀄리티와 개성이 돋보이는 것이 특징이다.

아벨라워 브랜드 관계자는 "세계적으로 이미 최고의 싱글 몰트위스키로 손꼽혀온 브랜드인 만큼 아벨라워의 국내 론칭 소식에 관련 문의가 쇄도할 정도로 국내 싱글 몰트 애호가들의 기대가 남다르다"며 "이에 아벨라워는 특별한 개성과 희소성을 겸비한 가치 있는 부티크 몰트로서 싱글 몰트위스키의 새로운 장을 열어갈 계획이다"고 전했다.

지차수 선임기자chasoo@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