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이 최근 감사에서 비리 사항이 적발된 공·사립유치원 122곳의 실명을 공개했다.

25일 오전 11시 경기도 교육청은 홈페이지에 2013~2017년 공·사립유치원 감사결과를 게시했다.

해당 파일에 기재된 유치원은 전부 실명으로 기재됐다.

공개 대상은 2013년부터 지난해까지 감사한 공립유치원 43곳과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감사한 사립유치원 79곳으로 총 122개 유치원이다.

전체 지적 건수 581건 가운데 공립유치원 지적건수는 54건(9%), 사립유치원은 531건(91%)으로 집계됐다.

이날 공개 내용에는 각 유치원에 대한 감사 지적사항 및 처분 내역 등이 포함됐다.

공립유치원과 사립유지원이 받은 지적사항의 양상은 달랐다.

공립유치원은 대체로 인사 관련 문제로 지적을 받았다.

반면 사립유치원은 대개 교육 목적에 사용해야 할 공금을 사적 용도로 쓰거나 임의대로 사용한 부분에 대해 지적을 받았다.

경기도교육청은 이날 오전 수원시 경기도교육청 브리핑룸에서 '사립유치원 안정화 종합대책'을 발표하고 오후에 적발 유치원 실명을 공개할 방침이었다.

하지만 사안의 중대성을 고려해 오전 11시로 시간을 앞당겨 명단을 공개했다.

현재 경기도내 공립유치원은 4월 기준으로 1179곳, 사립유치원은 1096곳이 운영 중이다.

김용준 온라인 뉴스 기자 james1090@segye.com사진= 경기도교육청 홈페이지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