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토마토 최한영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9일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에 현 홍남기 국무조정실장, 청와대 정책실장에 김수현 사회수석을 각각 내정·임명했다.

국무조정실장에는 노형욱 현 국무조정실 국무2차장, 청와대 사회수석에는 김연명 중앙대 사회복지학부 교수를 발탁했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오후 이같은 내용의 인사 내용을 발표했다.

홍남기 신임 부총리 내정자는 춘천고와 한양대 경제학과 졸업 후 동 대학원 경영학·영국 샐포드대 경제학 석사 학위를 각각 취득했다.

행시 29회로 공직생활을 시작했으며 이후 기획재정부 정책조정국장, 청와대 정책조정수석비서관실 기획비서관, 미래창조과학부 1차관 등을 역임했다.

문재인정부 출범 직후부터 국무조정실장으로 일해왔다.

김수현 신임 정책실장은 경북고 졸업 후 서울대 도시공학과 학·석사, 환경대학원 박사학위를 취득했으며 노무현정부 당시 청와대 국민경제비서관과 사회정책비서관, 환경부 차관 등을 역임했다.

박근혜정부 시기 서울연구원장으로 재직 중 문재인 캠프에 합류해 부동산정책 공약 수립을 주도했다.

노형욱 신임 국무조정실장은 광주일고와 연세대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했으며 프랑스 파리정치대에서 국제경제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행시 30회로 공직생활을 시작한 후 기획재정부에서 행정계산심의관, 사회예산심의관, 재정관리관 등을 거쳤다.

김수현 실장 임명으로 공석이 된 청와대 사회수석에 오른 김연명 교수는 제물포고와 중앙대 사회복지학과 졸업 후 동 대학원에서 문학(사회정책 전공) 석·박사 학위를 받았다.

한국사회복지정책학회 회장 등을 역임했으며 문재인정부 인수위 역할을 한 국정기획자문위원회에서 사회분과위원장을 맡았다.

사회수석 임명 직전까지는 대통령 직속 정책기획위원회 포용사회분과위원장 겸 미래정책연구단장으로 있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내정자(왼쪽)와 김수현 신임 청와대 정책실장. 사진/뉴시스 최한영 기자 visionchy@etomat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