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윤기백 기자] ‘아찔한 사돈연습’ 장도연이 가족사랑 메신저로 활약했다.

9일 방송된 tvN ‘아찔한 사돈연습’에서는 장도연이 가상남편 남태현의 남동생을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시댁 식구와의 첫 만남에 잔뜩 긴장하면서도 특유의 센스로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끄는 장도연의 고군분투가 안방극장에 웃음을 안겼다.

남태현의 동생 등장에 알콩달콩 애정이 가득했던 장도연, 남태현 커플 신혼집에는 적막이 감돌기 시작했다.

처음 남편의 가족을 맞이한 장도연은 물론, 남태현 또한 남동생과 불편한 사이라며 한없이 어색한 기류를 드러낸 것. 급기야 장도연이 나서 친해지기 프로젝트에 돌입, 특단의 조치로 화해를 주선해 보는 이로 하여금 흐뭇함을 자아냈다.

한편 tvN ‘아찔한 사돈연습’은 매주 금요일 저녁 7시 30분에 방송된다.

giback@sportsworld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