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앞에서 한국어린이집총연합회 민간분과위원회가 '어린이집 부패·공익침해 신고 전광판 게시 중단'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민간분과위원회는 공익신고 전광판 운영이 일부 어린이집의 문제를 전체의 문제로 확대 해석할 수 있다며 전광판 운영의 중단을 촉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