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은 지난 달 30일부터 11월 4일까지 중앙아시아 카자흐스탄의 아스타나와 알마티를 방문해 선진 의료 기술을 전파하는 등 다양한 교류 활동을 펼쳤다고 8일 밝혔습니다. 백남선 이대여성암병원장을 비롯해 이화의료원 대표단은 카자흐스탄 수도인 아스나타에서 있은 한국국제의료협회(KIMA)의 '메디컬 코리아 2018' 행사에 참여해 외국인 환자 유치를 위한 홍보와 상담을 진행했습니다. 대표단은 또, 카자흐스탄 최대 상업도시인 알마티에서 현지 외국인 환자 유치업체인 '올아시아'(ALL ASIA) 카자흐스탄 지사를 방문해 무료 진료도 진행했습니다. 백남선 이대여성암병원장은 "카자흐스탄 환자 유치를 통해 이화의료원 뿐 만 아니라 우리나라 의료 관광산업 발전에도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양재준기자 jjyang@wowtv.co.kr

No1. 경제/증권방송 보며 채팅하기 [유튜브][페이스북]
대한민국 재테크 총집결 [한국경제TV 사이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