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공개서비스를 시작한 '로스트아크' (사진제공: 스마일게이트)스마일게이트 RPG가 개발하고 서비스하는 핵앤슬래시 MMORPG '로스트아크'가 출시 첫 날 동시접속자수 25만명을 돌파했다.

'로스트아크'는 7일(수) 오후 2시부터 공개서비스를 시작했으며, 오픈 후 수 시간 만에 동시접속자수 25만명을 돌파했다.

서버오픈 직후 다수의 이용자들이 몰리면서 접속 지연되는 현상이 발생하기도 했지만 곧 정상화 되었으며, 많은 이용자들로 인해 모든 서버에서 대기열이 발생 중이다.

이에, 스마일게이트 RPG는 7일 저녁 더 많은 이용자를 수용하기 위하여 신규 서버를 오픈했다.

이를 통해 현재 총 7개의 서버를 통해 플레이가 가능하다.

스마일게이트 RPG 지원길 대표는 “MMORPG를 그리고 게임을 사랑하는 많은 이용자분들의 뜨거운 성원에 무한한 감사를 드린다”라며, “로스트아크의 모험은 이제 막 시작됐을 뿐인 만큼 즐겁게 플레이해 주시고 아낌없는 응원 부탁 드리며 아울러 안정적인 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로스트아크'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바로가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