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 SBS [골프타임즈=김한솔 기자] 모자가 운영하는 홍탁집을 향해 세간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14일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홍탁집 아들이 본격 솔루션에 앞서 가게 운영에 대한 연습을 시작한 가운데 그의 불성실한 태도가 시청자들의 분노를 자아내고 있다.

이날 그는 백종원의 조언에 따라 가게 운영에 대해 진지하게 고민하는 태도를 보이는 듯했으나 곧 이전과 같은 모습으로 돌아가 삐딱한 태도를 보였다.

이어 자신을 찾아온 제작진이 연습량을 지적하자 그는 헛웃음을 보이며 제작진의 말을 따라 하거나 "장사를 한다.놀지 않는다"라는 대답을 내놨다.

앞서 그는 과거 중국에서 벌인 사업이 해당 프로그램에서 음소거 처리되며 한차례 논란을 빚은 바, 이날 보여준 태도까지 더해져 많은 이들의 비난을 받고 있다.

김한솔 기자|master@thegolftimes.co.kr < 저작권자 ⓒ 골프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