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김용학 기자] 배우 김태훈이 3일 롯대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린 영화 '말모이' 제작보고회에 참석하고 있다.

영화 '말모이'는 우리말이 금지된 1940년대, 말을 지켜 나라를 지키고자 했던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유해진, 윤계상, 김홍파, 우현, 김태훈, 김선영, 민진웅, 송영창, 허성태 등이 출연한다.

사진=김용학 기자 yhkim@sportsworldi.com 2018.12.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