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는 31일 경기신용보증재단(이하 경기신보) 제14대 이사장에 이민우 전 경기신보 영업이사를 임명했다.

1996년 창립부터 경기신보와 함께 한 이 이사장은 성남지점장, 기획실장, 기획관리본부장, 남부지역본부장 등의 요직을 거치며 능력을 인정받아 2015년 영업이사로 임명됐다.

이후 올해 12월까지 영업이사로 재직하며 탁월한 업무 추진력과 풍부한 현장경험을 바탕으로 경기신보를 성공적으로 이끈 노고를 인정받아 전국 지역신보 및 경기도 공공기관 최초로 내부직원 출신 이사장이 됐다.

도 관계자는 "학연, 혈연, 지연, 정치색 없는 경기도 금융전문가를 도지사가 선택했다"며 "내부 사정에 정통한 만큼 과도기 없이 경기신보를 이끌어나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 이사장은 "평생 경기신보를 위해 일해 온 것을 인정받아 기쁘다"며 "후배 직원들에게 부끄럽지 않은 선배가 될 수 있도록 어려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지원에 최선을 다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내년 1월2일 공식 취임하는 이 이사장은 취임식 전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찾아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것으로 공식일정을 시작할 예정이다.

수원=송동근 기자 sdk@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