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정우성(위 사진)이 개그우먼 이영자(아래 사진 왼쪽)의 손맛을 본 후 "매우 맛있다"고 칭찬했다.

16일 오후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전참시)에서는 정우성과 그의 9년차 매니저를 만난 이영자와 그의 매니저의 모습이 공개된다.

녹화 당시 정우성은 이영자와의 식사 자리에 자신의 매니저와 동행했다.

정우성과 매니저는 돈독한 '케미'를 보여줬다.

'전참시' 측에서 공개한 사진에는 자신의 맞은편에 앉은 이영자의 먹는 모습을 즐거운 표정으로 바라보는 정우성의 모습이 담겨있다.

실제 정우성은 이영자가 먹는 순서를 주시하며 그대로 따라 하는 등 '먹바타'의 면모를 보여줬다는 후문. 사진 속 '먹교수' 포스를 발산하는 이영자와 그녀의 손끝에 집중하고 있는 세 남자의 모습이 시청자들의 관심을 끈다.

특히 이영자의 손맛을 맛본 정우성은 "너무 맛있다"며 현실 감탄사를 내뱉었다고.또 정우성은 '절친'으로 알려진 배우 이정재가 이 프로의 애청자임을 언급하며 이영자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영자는 함박웃음을 지으며 이정재에게 고마움을 표현했다.

한편 정우성의 '먹바타' 면모는 이날 오후 11시5분 방송되는 '전참시'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장혜원 온라인 뉴스 기자 hodujang@segye.com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