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오는 27∼28일 예정된 2차 북미 정상회담에 앞서 25일 베트남에 도착, 응우옌 푸 쫑 베트남 국가주석과 만날 예정이라고 로이터통신이 16일(현지시간) 하노이발로 보도했다.
로이터통신은 김 위원장의 일정에 정통한 3명의 소식통을 인용해 이같이 전했다.
이 보도가 맞는다면 김 위원장은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과의 2차 정상회담에 앞서 베트남을 국빈방문하는 것으로 보인다.
로이터통신은 또 김 위원장이 베트남에서 현지 관리들과 만나고 경제시설 시찰도 할 예정이라고 소식통을 인용해 전했다.
김 위원장은 현지 산업도시 박닌과 산업항구도시 하이퐁 등을 방문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 위원장은 지난해 싱가포르에서 1차 북미 정상회담을 할 때도 현지 시설을 시찰했다.

김주리기자 yuffie5@wowtv.co.kr

No1. 경제/증권방송 보며 채팅하기 [유튜브][페이스북]
대한민국 재테크 총집결 [한국경제TV 사이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