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토마토 최한영 기자] 러시아 국경수비대가 우리 어선 1척을 불법어획 혐의로 나포했다.

외교부는 18일 "러시아 국경수비대가 17일 오전 6시30분쯤(현지시간) 우리 어선 1척(울진 후포 선적, 69톤)을 러시아 수역에서 불법 어획을 한 혐의로 나포해 나호트카항에 억류했다"며 "러시아 측은 오늘(18일) 정오(현지시간) 주블라디보스톡 총영사관에 이 사실을 알려왔다"고 밝혔다.

외교부에 따르면 해당 선박에는 우리 국민 5명을 포함해 총 11명이 승선하고 있었다.

외교부 관계자는 "주블라디보스톡 총영사관은 사건인지 즉시 담당 영사를 나호트카로 파견했다"며 "러시아 외교당국과 국경수비당국 등을 접촉해 상세한 나포 경위 등을 파악하는 한편 우리 선원을 면담하고 필요한 영사조력을 적극 제공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외교부 전경. 사진/외교부 최한영 기자 visionchy@etomat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