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MBC ‘쇼! 음악중심’이 ‘SF9’ 찬희와 ‘스트레이 키즈’ 현진을 새 MC로 발탁하고 기존 MC ‘구구단’ 미나와 함께 3MC 체제로 새롭게 출발한다.

‘SF9’ 찬희는 드라마 ‘SKY 캐슬’에서 우주 역을 맡아 시청자들로부터 큰 사랑을 받아 이른바 ‘대세 아이돌’로 떠올랐다.

연기는 물론 SF9의 메인 댄서로 퍼포먼스 창작에도 참여하는 등 다재다능한 활동으로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쇼! 음악중심’ 3MC 포스터 촬영에 임한 찬희는 “프로그램 진행은 처음이라 공연때보다 더 긴장되지만 열심히 준비하고 있다.진행 솜씨를 발휘해 팬들에게 사랑스런 미소를 전해 드리는 MC가 되겠다”며 환하게 웃었다.

또 한 명의 새 MC인 현진은 K-POP 최고 신인으로 손꼽히는 스트레이 키즈의 센터로 완벽한 비주얼을 자랑한다.

현진은 파워풀한 랩과 스웨그 넘치는 퍼포먼스로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역시 MC는 처음이라는 현진은 “많이 떨리지만 발음과 목소리 톤 설정에 신경 쓰며 진행을 연습하고 있다.기존에 많이 못 보여 드린 밝은 미소로 책임감을 갖고 생방송에 임하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쇼! 음악중심’ 마스코트인 구구단의 미나는 “정말 시간이 빨리 지나간 것 같다”며 MC 데뷔 1주년 소감을 밝혔다.

매끄러운 진행과 상큼한 미소로 지난해 2월부터 ‘쇼! 음악중심’ MC를 맡고 있는 미나는 “1년이 지나도 여전히 긴장되지만 새 MC와 멋진 호흡으로 프로그램을 안정적으로 이끌겠다” 며 사랑스런 미소를 지었다.

‘쇼! 음악중심’ 측은 “이번 새 MC발탁으로 3명의 생기발랄한 에너지가 프로그램에 신선한 바람을 불어넣을 것”이라며 “2019년 K-POP 최고의 대세 아이돌로 뭉친 새 3MC 체제를 예쁘게 지켜봐 달라”고 시청자들께 당부했다.

3MC 체제로 새롭게 출발하는 ‘쇼! 음악중심’은 오는 16일 토요일 오후 3시 25분 방송된다.

특히 이 날 방송에서는 새 진행자 찬희, 현진의 개성 넘치는 퍼포먼스로 꾸며질 특별한 MC 신고식 무대가 예정돼 있어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jgy9322@sportsworld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