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19일)은 24절기 중 입춘(立春)에 이은 두 번째 절기인 '우수(雨水)'다.

날이 풀려 눈이 녹아서 비가 된다는 '우수'이자 정월대보름인 오늘(19일) 전국 대부분 지역에 눈이나 비가 내리는 날씨가 될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오늘(19일) 남해상을 지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흐리고 눈이나 비가 내리겠다.

전국 비와 눈은 오후에 서해안부터 그치기 시작해 밤에는 대부분 그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서울 등 수도권을 포함한 중부지방은 아침 출근 시간대에 많은 눈이 내릴 것으로 보여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게 좋겠다.

이 지역 많게는 최고 10㎝의 많은 눈이 쌓이겠고 남부 내륙에도 1~5㎝ 정도의 눈이 예상된다.

제주도와 남해안에는 많은 비가 내릴 전망이다.

예상강수량은 제주 산간 지역은 최고 80㎜, 남해안 지역은 50㎜의 비가 오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2도에서 9도, 낮 최고기온은 3도에서 15도이다.

서울의 아침 기온은 0도, 한낮 기온은 4도에 머물겠다.

남부지방 광주는 한낮에 기온이 8도, 부산은 12도까지 오르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으로 예상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