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생에서 자란 ‘노니’ 퓨레에 상큼한 ‘깔라만시’를 더한 건강한 발효녹즙 노니 특유의 맛과 향 때문에 평소 노니 섭취가 어려웠던 분들도 맛있게 즐길 수 있어 노니 원료 선별부터 공정까지 철저한 관리… 중금속, 잔류 농약 걱정 없이 안심하고 음용 가능
[데일리시사닷컴] 신이 내린 선물이라고 불리는 ‘노니’를 매일 간편하고 맛있게 즐길 수 있는 건강음료가 나왔다.

풀무원건강생활의 신선음료 브랜드 풀무원녹즙은 신이 내린 선물로 불리는 ‘노니’에 상큼한 ‘깔라만시’를 더해 맛과 영양을 강화한 ‘노니&깔라만시’ 발효녹즙을 출시했다고 지난 18일 밝혔다.

남태평양 및 동남아 지역에서 자생하는 열대식물인 노니에는 칼슘, 비타민, 폴리페놀 등이 풍부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건강식품 검색어 상위권에 올라올 정도로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큰 관심을 받고 있는 자연 원료이다.

풀무원녹즙 관계자는 “‘노니&깔라만시’에는 천혜의 자연을 가진 베트남에서 농약이나 화학비료 없이 야생으로 자란 노니를 사용했다”며 “노니를 건조하여 분쇄하지 않고 열매 그대로 갈은 퓨레로 담아 중금속 걱정 없이 안심하고 마실 수 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노니 특유의 맛과 향을 잡을 수 있도록 깔라만시 과즙을 넣어 상큼함을 더했다”며 “사과, 유기농 케일 등 제철에 수확한 과채 43종을 풀무원의 특허 식물성유산균으로 발효한 다종채소발효액을 함유하여 더욱 건강하게 즐길 수 있다”고 덧붙였다.

또한 “이번 신제품은 인간과 자연을 존중하는 풀무원의 로하스(LOHAS) 가치를 담아 분리배출 시 페트병과 라벨의 분리가 쉽도록 이중 절취선을 도입한 친환경적인 패키지로 제작됐다”고 말했다.

풀무원녹즙의 손민정 제품 매니저는 “‘노니&깔라만시’는 평소 노니 섭취가 어려웠던 분들도 맛있고 간편하게 노니를 즐길 수 있도록 기획한 제품”이라며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는 봄철 ‘노니&깔라만시’로 건강하게 보내시기 바라며, 풀무원녹즙은 앞으로도 다양한 자연 원료를 활용한 건강 음료를 지속적으로 선보여 나갈 계획”이라고 전망했다.‘노니&깔라만시’는 풀무원녹즙 가맹점 또는 풀무원녹즙의 배달 판매 배송원인 모닝스텝을 통해 사무실 및 가정에서 매일 신선하게 받아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