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은 오늘(19일) 새만금개발청장에 김현숙 전북대 교수 등 차관급 인사 2명을 임명했습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서면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께서 새만금개발청장에 김현숙 現 전북대학교 도시공학과 교수, 대통령비서실 과학기술보좌관에 이공주 現 이화여자대학교 약학과 교수를 임명했다"고 밝혔습니다.
김현숙 새만금개발청장은 1960년 전북 군산 출생으로 군산여고, 전북대 건축공학과 학사·석사, 일본 와세다대 건축공학 석사·박사를 나와 대통령직속 국가건축정책위원회 위원, 지역발전위원회 위원, 새만금위원회 위원, 전북대학교 도시공학과 교수를 역임했습니다.
이공주 대통령비서실 과학기술보좌관은 1955년 서울 출생으로 풍문여고, 이화여대 제약학과, KAIST 생물공학 석사, 미국 스탠퍼드대 생물리화학 박사를 나와 이화여대 대학원장, 세계여성과학기술인네트워크 회장, 한국과학기술한림원 정회원, 이화여자대학교 약학과 교수를 지냈습니다.
김 대변인은 "김 청장은 이론과 실무를 겸비한 도시설계 분야 전문가"라며 "새만금위원회 위원을 맡고 있어 새만금 개발에 대한 이해도가 높아, 2018년 12월 군산으로 이전한 새만금개발청을 중심으로 공공주도 매립사업, 재생에너지 클러스터 조성 등 새만금 개발을 본격적으로 이끌어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이 보좌관은 대표적인 1세대 여성 과학자이자 생화학·프로테오믹스(Proteomics) 분야의 세계적 권위자"라며 "탁월한 연구 역량과 다양한 행정 경험을 바탕으로 과학기술 정책, 연구개발 및 미래 인재양성 등 과학기술 분야의 개혁과 혁신에 기여할 적임자"라고 했습니다.
권영훈기자 yhkwon@wowtv.co.kr

No1. 경제/증권방송 보며 채팅하기 [유튜브][페이스북]
대한민국 재테크 총집결 [한국경제TV 사이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