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년째 상품전시회 통해 경영주와 함께 소통과 공감 시간 가져GS25가 편의점 상품 트렌드와 라이프스타일 플랫폼으로의 변신을 꾀하기위해 '2019년 상품 전시회'를 19일 개최했다.

19~23일까지는 서울 aT센터에서 진행되고 27~28일 이틀간은 부산 벡스코에서 진행된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전국 1만3000여개 GS25 점포 경영주를 초대해 GS25의 비전과 편의점 최신 트렌드 및 라이프스타일 플랫폼의 역할을 공유할 예정이다.

점포를 운영한지 20년을 맞은 경영주들에게는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20's Club'(투웨니스 클럽)에 가입하게 된다.

올해 20주년을 맞은 점포는 19곳으로 지난해 27곳에 이어 올해까지 총 26곳의 점포가 투웨니스 클럽에 이름을 올리게 됐다.

이번 전시회를 통해 1만 3000여점의 경영주와 점포근무자는 히트 예감 상품에 대한 안목을 높이는 동시에 향후 편의점에 대한 방향성을 알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을 가짐으로써 점포 운영에 있어 효율적인 상품 도입, 운영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GS25 관계자는 "상품 전시회는 상품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동시에 경영주와 본부가 소통할 수 있는 창구로서의 역할을 하고 있다"며 "1인가구 증가, 52시간 근무제 시행, 혼술·혼밥의 일상화, 소확행 등 지난해 이어 사회적 변화에 발맞춰 상품 개발을 통해 가맹점 매출이 향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양봉식 기자 yangbs@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