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재기) 경륜경정총괄본부는 오는 3월 6일(수) 경정 경주부터 삼쌍승식을 특별 경주 시에만 발매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조치는 정부의 고배당 승식 제한 등 경륜경정 사업 건전화 정책 방향과 고객의 소득세 부담 과중, 추리 시간 부족 등을 해소하기 위함이다.

단, 그랑프리 경주 및 대상 경주 등 특별 경주 시에는 제한적으로 삼쌍승식을 발매하며, 삼쌍승식이 발매되는 특별경주는 사전에 고객에게 공지할 예정이다.

또한, 경륜 경주 간격을 추가 확보하여 고객의 추리 시간을 확대하여 고객만족도를 높이고자 오는 3월 3일(일)부터 일요일 경주 시간을 기존 12시 20분에서 30분 앞당겨 11시 50분부터 1경주를 시작하고 동시에 고객 입장시간도 11시에서 10시 30분으로 앞당길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