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롯데마트는 19 일 새해 마케팅 테마를 ‘ 품격( 품질+ 가격)’ 으로 정했다고 밝혔다.

한 롯데마트 지점에서 장을 보러 온 고객들로 붐비고 있다.

사진/뉴시스 한국소비자원의 가격정보 종합포탈 ‘ 참가격’ 에 따르면, 다소비 가공식품 30 개 품목 중 콜라(6.0%) 와 된장(4.7%), 카레(1.4%) 등 14 개의 상품 가격이 전년 12 월 대비 상승했다.

이 같은 물가 상승 추세에 따라 롯데마트는 가격과 품질을 동시에 만족시키는 ‘ 품격’ 마케팅을 전개키로 했다.

먼저 ‘ 생활의 답’ 과 ‘ 가성비의 답’ 섹션을 매주 운영한다.

‘ 생활의 답’ 섹션은 주로 과일과 채소, 축산 등 신선식품의 품질을 한 등급 높이고 소비자들이 주로 구매하는 가공식품의 상품 제안을 주로 다룬다.

철저한 관리와 사전 검증 절차를 통해 당도 상위 10% 내외의 고당도 과일만을 취급하는 브랜드인 ‘ 황금당도’ 과일 상품 운영이 대표적이다.

‘ 가성비의 답’ 섹션에서는 모든 패키지에 가격을 표시하고 디자인을 단순화해 혜택을 가격에 반영한다.

좋은 품질의 상품을 더 저렴한 가격으로 제공하는 ‘ 온리프라이스’ 와 ‘ 요리하다’, ‘ 룸바이홈(ROOMXHOME)’ 등 롯데마트 PB 브렌드의 신상품과 행사상품을 제안한다.

남창희 롯데마트 MD 본부장은 " 경기둔화로 인한 체감 물가 상승률이 지속 상승하고 있는 상황 속에 매일 사야 하는 식재료를 구매하는 소비자들의 장바구니 고민이 계속되고 있다" 라며 " 롯데마트는 합리적인 가격과 함께 초고가 상품과 비교해도 손색없는 품질의 상품들을 제공하기 위해 지속 노력할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롯데마트는 오는 20 일까지 ‘ 황금당도 충주 사과(4~6 입, 1 봉)’ 와 ‘ 황금당도 천안 배(2 입, 1 봉)’ 를 9900 원에 판매하며, ‘ 황금당도 담양딸기(1㎏, 박스)’ 를 1 만3900 원에 판매한다.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