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00회 전국 동계체육대회 첫 날인 19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실내빙상장에서 곽윤기가 남자 일반부 1500M 결승전에 출전해 경기를 진행하던 중 2번의 사고 후 고개를 떨구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