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오는 5월 일본을 국빈 방문할 것이란 외신 보도가 잇따르고 있다.

일본 NHK 방송은 20일 트럼프 대통령이 오는 5월 26일 방문할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다.

이에 앞서 산케이신문은 지난 18일 5월 26∼28일 사흘간 공식 방문 계획을 잡고 구체적인 일정을 조율하고 있다고 밝혔다.

다만 로이터통신은 백악관과 주미일본대사관은 이 보도에 대한 논평 요청에 즉각 답변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이 5월 말 국빈 방문을 한다면 2017년 11월에 이어 2번째다.

새 일왕 취임 후 처음으로 접견하는 외국 고위 인사가 될 것이라고 외신들은 전망했다.

올해 86세인 아키히토(明仁) 현 일왕이 고령을 이유로 4월 30일 물러나고 큰아들인 나루히토(德仁) 왕세자가 5월 1일 새 일왕으로 즉위한다.

트럼프 대통령은 오는 6월 28~29일 오사카에서 열리는 G20(주요 20개국) 정상회의에도 참석할 예정이다.

1개월 새 두 차례나 일본을 방문하게 되는 셈이다.

이진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