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가 모바일게임 '에픽세븐' 개발사 슈퍼크리에이티브 지분 64%를 인수하기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21일 스마일게이트에 따르면 이번 인수는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의 해외 배급(퍼블리싱)과 '에픽세븐'이 가진 지식재산권 역량 간 시너지 효과를 높이기 위해 결정됐다.

인수 금액에 대해서는 양 사 합의를 통해 공개하지 않았다.

이를 통해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는 흥행 가도를 달리고 있는 '에픽세븐'이 세계 시장에서 보다 많은 이용자와 호흡하면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에픽세븐'은 지난해 8월 30일 한국에 출시해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 등 양대 마켓 매출 2위에 오르는 등 이용자 호응을 받은 바 있다.

글로벌 150여 개국 출시는 지난해 11월 이뤄졌다.

그 결과 3개월여 만에 미국·캐나다·싱가포르·홍콩·대만·호주 등 글로벌 각 국에서 애플 앱스토어와 구글 플레이 스토어 실시간 매출 순위 10위권에 진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