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는 한국도로공사에서 발주한 ‘고속국도 제400호선 김포~파주간 건설공사(4공구)’ 를 1035억원(부가세 포함)에 수주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한라의 올해 첫 공공인프라 부문 마수걸이 수주다.

한라에서 수주한 김포~파주간 건설공사(4공구)는 경기도 파주시 야동동부터 월롱면 위전리까지 구간, 총연장 3.64km(4차로), 교량 13개소 설치하는 공사다.

총 공사금액은 1,035억원이며 이중 ㈜한라 지분은 60%(약 621억원)며 공사기간은 착공일로부터 84개월이다.

이 공사는 공사수행능력점수와 가격점수 뿐 아니라 건설인력고용, 건설안전, 공정거래, 지역경제 기여도를 고려하는 사회적 책임점수를 합산하여 선정하는 종합심사낙찰제로 평가됐다.

한라 관계자는 "앞으로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 김포~파주구간이 개통되면 인천에서 양주까지 한번에 이동할 수 있게 돼 산업단지가 몰려 있는 김포와 파주지역의 물류비용이 절감되는 등 경제적 효과가 클 것"이라고 예상했다.

나기천 기자 na@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