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김재원 기자] 밀라노를 밝혔다.

그룹 뉴이스트 민현의 행보가 집중조명을 받았다.

지난 20일(현지 시간)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개최된 밀라노 패션위크에 프리미엄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몽클레르의 정식 초청을 받아 참석한 뉴이스트 민현은 높은 관심과 함께 현장의 분위기를 뜨겁게 달구며 글로벌한 인기를 드러냈다.

이에 현지 팬들은 쇼 시작 전 이른 아침에도 불구하고 민현의 이름이 새겨진 플랜카드를 들고 인산인해를 이뤘으며 민현이 등장함과 동시에 열띤 환호가 이어지는 등 현지 관계자를 비롯한 해외 취재진들이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 특히 이 같은 반응으로 이탈리아 매체에서 민현을 집중 조명하며 “몽클레르 지니어스에서 K-POP 아이돌을 데려왔다” 라는 제목의 기사를 게재, 현지에서의 뜨거운 반응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또한 K-POP을 선도하는 그룹으로 뉴이스트를 소개한 이탈리아의 한 매체는 “뉴이스트는 현지에서는 잘 알려져 있진 않지만 황민현을 보기 위해 지난 20일(현지 시간) 10대 관객들이 밀라노 패션 위크 입구를 가득 메웠다”라고 전하며 현장의 생생한 후기와 함께 민현에 대한 관심을 보였다.

이어 매체는 “많은 사랑을 받은 이 24세의 젊은 남성은 밀라노 패션 위크에 초대된 남자 한국 연예인이었다”며 국내외를 넘나드는 민현의 글로벌한 위상과 높은 브랜드 가치를 다시 언급하기도 했다.

이처럼 뉴욕, 런던, 파리와 함께 4대 패션 위크로 손 꼽히는 밀라노 패션 위크에서 ‘몽클레르’의 공식 초청을 받은 국내 남성 최초 셀럽으로 참석 전부터 화제를 모은 민현은 현지 매체에서도 뜨거운 관심을 불러일으키며 첫 번째 공식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앞으로의 선보일 다양한 행보에 기대감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jkim@sportsworld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