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일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시행 중인 가운데 서울시가 이날 오전 11시를 기해 초미세먼지(PM-2.5) 주의보를 발령했다.
시는 호흡기나 심혈관질환이 있는 시민과 노약자, 어린이 등은 외출을 자제할 것을 당부했다.
초미세먼지 주의보는 초미세먼지 시간 평균 농도가 75㎍/㎥ 이상이 2시간 지속할 때 발령된다. 이날 서울시 초미세먼지 농도는 오전 10시 76㎍/㎥, 오전 11시 82㎍/㎥로 나타났다.
한편, 이날 제주를 제외한 전국에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시행 중이다.
비상저감조치 시행은 지난 14일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 시행 이후로는 처음이며, 올해 들어서는 4번째다.
(연합뉴스)
이영호기자 hoya@wowtv.co.kr

No1. 경제/증권방송 보며 채팅하기 [유튜브][페이스북]
대한민국 재테크 총집결 [한국경제TV 사이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