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화권 배우 왕대륙이 그룹 빅뱅의 승리와 관련된 루머에 강력하게 항의하며 법적으로 응대할 것을 시사했다.

최근 중국 복수의 매체는 성매매를 알선한 혐의로 입건된 승리에 대해 보도했고 이와 관련해 현지 누리꾼들은 지난 1월 왕대륙과 승리가 함께 클럽에서 포착된 사진을 근거로 해당 사건에 왕대륙이 연관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와 관련해 왕대륙의 소속사는 지난 14일 공식 웨이보를 통해 "온라인상에 유포되고 있는 왕대륙과 관련한 악성 유언비어와 루머들은 사실이 아니다.승리와는 평범한 친구사이였고 어떠한 부도덕한 행위도 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어 "허위 사실 유포, 배포를 멈추고 삭제할 것을 부탁한다.연예인의 권익 보호를 위해 법적 행동을 취할 것"이라고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왕대륙은 오는 22일 영화 '장난스런 키스' 기자간담회에 참석하기 위해 내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