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용원 금융투자협회장이 증권거래세 단계적 인하를 골자로 한 정부의 '혁신금융 추진방향' 발표에 대해 "이번 조치를 시작으로 글로벌 정합성 제고와 보다 국민친화적인 세제안 마련 등 합리적인 세제개편에 대한 물꼬가 트이리라 기대한다"고 21일 밝혔습니다.
권 회장은 이날 금투센터에서 기자들과 만나 "문재인 대통령이 자본시장 활성화, 중기벤처 육성, 자본시장 강화를 직접 언급한 것은 의미가 크다고 생각한다"며 "이날 혁신성장을 촉진하는데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환영의 뜻을 우선 밝혔습니다.
권 회장은 "손익통산, 손실이월, 장기투자세제지원이 정부합동 발표문에 명문화 된 것이 이번이 처음"이라면서도 "거래세의 추가적인 단계인하와 더불어 금융투자상품간 발생 손익통산 허용여부 검토 등의 조속한 검토를 기대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 외 이번 방안에 담긴 '규제입증책임 전환제도'에 대해서는 "모험자본 투자에 걸림돌이 되는 금융규제를 과감히 완화하겠다는 내용은 매우 중요한 발전"이라며 "(규제에 대해) 정부 부처가 책임을 지겠다는 것은 정말 큰 의미가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유주안기자 jayou@wowtv.co.kr

No1. 경제/증권방송 보며 채팅하기 [유튜브][페이스북]
대한민국 재테크 총집결 [한국경제TV 사이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