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윤기백 기자] 박진영(GOT7), 신예은이 봄을 닮은 듯한 상큼한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tvN 새 월화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에서 주인공 이안과 윤재인 역을 맡은 두 사람은 청춘 로맨스로 풋풋함을 선사하고 있다.

오늘(21일) JYP엔터테인먼트는 이들의 포스터 촬영장 비하인드를 오픈했다.

가장 먼저 시선을 사로잡는 개인 컷에서는 ‘비주얼 커플’다운 비현실적 미모가 돋보인다.

싱그러운 미소를 머금은 신예은과 매력적인 눈빛으로 카메라를 응시하는 박진영은 보는 것만으로도 안구 정화를 불러 일으킨다.

2인컷 촬영에서는 두 사람의 완벽한 호흡이 더욱 빛을 발한다.

겉으론 부족한 것 없어 보이지만 내면의 상처를 가진 윤재인, 그리고 그를 향해 닿을 듯 말 듯 조심스러운 손길을 뻗는 ‘사이코메트리스트’ 이안이 완벽히 표현되는 모습이다.

또한 촬영 컷을 모니터링할 때는 진지한 눈빛으로 의견을 나누는 열정적 태도가 고스란히 느껴진다.

극중에서 티격태격 장난기 가득한 호흡부터 아련한 감정 연기까지 선보이며 매회 호평을 이끌어내는 이유를 알 수 있다.

한편, 박진영과 신예은은 tvN 드라마 첫 주연을 통해 비주얼과 연기력을 동시에 뽐내고 있다.

박진영은 드라마 ‘사랑하는 은동아’ ‘푸른 바다의 전설’, 영화 ‘눈발’ 등으로 차세대 주연 배우로서의 역량을 꾸준히 키워 왔다.

신예은 역시 지난해 웹드라마 ‘에이틴(A-TEEN)’으로 성공적인 데뷔를 치른 것에 이어, 단 두 작품 만에 주인공 자리를 꿰차며 존재감을 과시하는 중이다.

초능력 로맨스릴러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30분에 안방극장을 찾는다.

giback@sportsworld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