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인 22일(오늘) 전날보다 기온이 최대 10도 넘게 떨어지는 등 전국적으로 꽃샘추위가 기승을 부릴 전망이다.
이날 오전 5시 기준 서울의 아침기온이 영하 0.1도를 기록하는 등 기온이 크게 떨어졌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전국의 낮 최고기온은 7∼14도 분포가 예상된다.
대부분의 중부지방과 전북 북동 내륙에 한파 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아침 최저기온은 전날보다 10도 이상, 평년(-1∼6도)보다 3도 이상 낮아 춥고 바람이 강해 체감온도는 더욱 낮겠다.
한파 특보는 낮에 해제되겠으나 당분간 평년보다 아침 최저기온이 2∼5도 낮은 날씨가 이어지겠다.
전국이 대체로 맑고 강원 영동 남부와 경북 동해안은 오후부터 밤까지 구름이 많고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모든 권역에서 '좋음' 또는 '보통' 수준이 예상된다. 다만 강원권과 대전, 충북, 대구, 경북은 오전에 '나쁨' 수준을 나타낼 것으로 보인다.
강풍 특보가 발효 중인 강원 영동과 일부 경북, 전남은 오전까지 바람이 초속 10∼16m(시속 36∼58㎞)로 매우 강하게 불겠다. 충남 서해안과 전라 서해안, 제주는 바람이 초속 8∼14m(시속 29∼50㎞)로 강하게 불겠다.
동해안은 너울에 의한 높은 파도가 방파제나 해안 도로를 넘는 곳이 있을 것으로 보여 시설물 관리와 사고에 유의해야겠다.
대부분의 해상에는 바람이 초속 10∼18m(시속 36∼65㎞)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2∼5m로 매우 높게 일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와 서해 먼바다에서 1.5∼4m, 남해 먼바다에서 1∼4m로 일겠다. 앞바다의 파고는 동해 1∼3m, 서해 0.5∼3m, 남해 0.5∼2m가 되겠다고 기상청은 밝혔다.
오늘 날씨 꽃샘추위, 중부 전북 한파주의보, 미세먼지 좋음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No1. 경제/증권방송 보며 채팅하기 [유튜브][페이스북]
대한민국 재테크 총집결 [한국경제TV 사이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