습진은 피부에 가려움증, 물집, 구진, 홍반, 붓기 등이 나타나며 이런 임상, 조직학적 특성을 보이는 피부질환 전체를 일컫는 말이다.

증상이 악화되면 피부 주름이 두드러지거나 두꺼워지는 태선화, 색소침착 등이 일어나기도 한다.

주로 팔, 다리와 온몸에 나타나며 환자에 따라 크기, 가려움 정도 등이 다양하다.

습진의 종류에는 외부물질에 접촉하여 생기는 주부습진 등 접촉성 피부염,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키는 물질에 접촉해 발생하는 알레르기 접촉피부염, 아토피피부염, 지루성피부염, 동전 모양 습진(화폐상습진), 건조 습진 등이 있다.

주요 증상은 급성기에는 진물과 부종이 있고 딱지를 형성하며, 심한 가려움증이 나타난다.

대부분 만성화되면 악화와 호전이 거듭되는 것이 일반적이며 재발도 많은 질환이다.

몸 내부의 면역력이 떨어지게 되면 피부 면역력이 저하되고 외부 바이러스 및 진균 감염, 알레르기, 환경적 요인에 따른 면역반응, 스트레스 등 다양한 원인으로 인해 습진이 발생하게 된다.

한의학적으로 볼 때 습진은 비정상적인 열 순환으로 열이 순환되지 못해 피부로 몰리고 이로 인해 수분 밸런스가 깨지면서 인체 면역력이 나빠져 발병한다.

습진 치료는 외부 병변의 증상 완화가 아닌 몸 안의 면역력과 피부 재생력을 높이는 것이다.

개인 체질에 맞춘 한약, 한약을 정제한 약침, 피부 기혈을 자극하는 침과 뜸 치료를 통해 면역력과 몸 안의 체온을 낮추는 치료를 하게 된다.

몸 안의 순환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하는 치료로 병변의 치료뿐만 아니라 이후 재발도 막게 된다.

습진은 한번 발생하면 지속적이고 끊임없이 고통에 시달릴 수 있는 피부질환이다.

따라서 초기에 근본 원인 치료를 하면 빠른 효과를 볼 수 있다고 조언한다.

도움말 : 생기한의원 안산점 성청목 대표원장 문정호 기자|karam@thegolftimes.co.kr < 저작권자 ⓒ 골프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