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는 새로운 곡 ‘그림‘ 발표를 앞둔 부활의 김태원이 출연한다.

김태원은 결혼 26년째지만 별거 기간 15년 차로 기러기 생활 중이다.

이에 혼자 지내는 김태원을 걱정하는 MC들의 질문에 눈물 없이는 보기 힘든 답변들이 쏟아졌다.

결국 "'너는 내 운명'이 이렇게 슬픈 프로였냐" 등의 반응이 등장했다.

이어 MC 김구라와 오랜 인연이 있는 김태원은 최근 '갱년기 전문가'로 활동 중인 김구라가 자신에게 전화 온 사연을 밝히며 '갱년기 선배' 면모를 보이기도 했다.

또 김태원은 윤상현이 불러 큰 화제를 일으킨 부활의 '네버 엔딩 스토리'의 원작자로서 윤상현의 노래에 대해 "감동을 받았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김태원의 극찬에 힘입은 윤상현은 "부활의 객원 보컬 자리에 들어갈 수 있냐"고 물었고, 김태원은 1초의 망설임도 없이 흔쾌히 승낙했다.

또한 김태원은 '한류스타' 윤상현의 영입으로 대륙 진출까지 노리는 큰 그림을 그렸다.

심상치 않은 아우라를 풍긴 '프로 고독남' 김태원의 예측불허 토크는 25일 월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에서 공개된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