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하은(10)양 대구 홍보대사 위촉식대구시는 23일 오후 1시 40분부터 어린이회관 꾀꼬리극장에서 제4기 대구어린이기자단 발대식과 인기 유튜버 나하은(10)양 대구시 홍보대사 위촉식을 함께 개최한다.

이날 행사에는 어린이기자단과 학부모 등 7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올해로 4기째인 대구어린이기자단 385명에게 기자증을 수여하는 발대식은 ‘내 손으로 기록하는 대구이야기’라는 주제로 개그맨 송준근이 사회를 맡고, 식전 행사로 맑은소리합창단의 공연과 기자 멘토와의 만남의 시간을 가진다.

본 행사는 3기 우수기자 시상과 4기 기자단 선서에 이어 기자증을 수여한다.

발대식은 온라인 활동이 주 활동인 어린이기자단을 한자리에서 만나는 뜻 깊은 자리인 만큼 함께 어울릴 수 있는 ‘다함께 참여하는 어울마당’으로 즐겁고 신나는 소통의 장을 마련할 계획이다.

4기 대구어린이기자단은 130개교 385명으로 지난 1월부터 ‘시민건강놀이터’, ‘DGB대구은행파크 및 대구빙상장’ 특별취재를 시작으로 대구 곳곳을 누비며 활발한 취재활동을 펼치고 있다.

대구시는 4기 어린이기자단의 성공적인 활동을 위해 매월 현장특별취재 등을 기획하고, 기사의 첨삭지도 및 기자윤리 교육 등을 통해 어린이들의 창의력과 애향심을 키워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어린이 기자들이 직접 취재하고 작성한 기사는 온라인 신문과 타블로이드 종이 신문으로 매월 1회 발행한다.

특히, 올해부터는 타블로이드 신문을 지난해 8면 2500부에서 12면 4000부로 확대 발행한다.

대구어린이기자단은 대구시내 초등학교 4~6학년으로 구성됐으며, 지역에 대한 다양한 취재를 통해 꿈과 끼를 키우고 어린이의 순수한 눈으로 바라본 대구 이야기를 알리기위해 2016년 출범, 1기에는 223명, 2017년 2기에는 289명, 2018년 3기에는 303명의 어린이기자단이 활동했다.

한편 이날 대구어린이기자단 발대식에 앞서 대구시는 댄스 신동이자 인기 유튜버인 나하은(10)양 대구 홍보대사 위촉식을 가졌다.

어린이 홍보대사 위촉은 전국 지방자치단체 가운데 대구시가 처음이다.

나양은 “대구시 홍보대사로 활동하게 돼 무척 영광스럽고, 지역 어린이들이 꿈과 희망을 가질 수 있도록 열심히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나양은 3살 때부터 아이돌 댄스를 따라 하기 시작했고, 이후 방송에 출연하면서 전국적인 관심을 불러 모았다.

최근 인기 아이돌 및 걸그룹의 춤을 따라 추는 ‘커버댄스’ 영상을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공개하고 방송에 출연하면서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다.

현재 유튜브 구독자 312만명, 인스타그램 팔로어 120만명에 달한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대구의 꿈나무인 어린이들이 기자활동을 통해 자랑스러운 우리 고장 대구에 대한 애향심과 자긍심을 더욱 높이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아울러 “우리 대구의 자랑인 나하은 양을 시 홍보대사로 위촉하게 돼 기쁘며, 대구의 역동적인 모습과 매력을 널리 알려주기를 희망한다.”고 당부했다.

대구=문종규 기자 mjk206@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