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식창업을 꿈꾸는 청년들이 잠시나마 실제 사업장을 운영해볼 수 있는 ‘청년키움식당’ 천안점이 22일 문을 열었다.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22일 청년 외식 창업 인큐베이팅 사업 ‘청년키움식당’ 천안점을 개관했다고 밝혔다.

청년키움식당에서는 주방 등 외식업 설비가 갖춰진 사업장에서 일정 기간 임차료 부담 없이 창업기획, 매장운영 등 실전 경험을 쌓을 수 있다.

농식품부는 천안점을 비롯해 서울 양재, 은평, 신촌과 전북 완주 등 5곳에 청년키움식당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에 문을 연 천안점은 천안시의 역세권 지구인 명동거리에 있다.

첫 운영팀인 '역전파스타'는 누구나 즐기기 좋은 파스타와 필라프류를 주메뉴로 선보인다.

사업 참가 신청 등 자세한 내용은 청년키움식당 블로그에서 확인할 수 있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청년들이 청년키움식당을 도약의 발판으로 삼아 경쟁이 치열한 외식 사업에서 성공적으로 창업하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송은아 기자 sea@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