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인 24일 다소 쌀쌀하지만 미세먼지가 없는 청명한 날씨가 기대된다.
기상청은 이날 제주도 서쪽 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맑겠다고 예보했다.
원활한 대기 흐름 덕분에 전국의 미세먼지 농도도 '좋음'∼'보통' 수준이 예상된다.
다만 중부지방과 일부 남부 내륙 지역에 아침 최저 기온이 영하로 떨어질 전망이다.
전국의 아침 최저기온은 -6∼2도, 낮 최고기온은 8∼14도로 평년(아침 -1∼6도, 낮 10∼15도)보다 2∼5도 낮겠다.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 떨어지겠다. 서울은 체감온도가 -3도까지 떨어질 전망이다.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파고는 서해 앞바다에서 0.5∼2.5m, 남해와 동해 앞바다에서 0.5∼2.0m로 예보됐다. 먼바다는 남해 0.5∼4.0m, 동해 1.0∼3.5m, 서해 0.5∼3.0m의 파도가 예상된다.
특히 동해안에는 너울에 의한 높은 파도가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는 곳이 있을 것으로 보여 시설물 관리에 신경 써야 한다.
(연합뉴스)
이영호기자 hoya@wowtv.co.kr

No1. 경제/증권방송 보며 채팅하기 [유튜브][페이스북]
대한민국 재테크 총집결 [한국경제TV 사이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