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4월 6일 대한민국 vs 아이슬란드 여자축구 평가전
단기4352년 서기2019년여자축구 국가대표팀이 용인시민체육공원 주경기장에서 첫 A매치를 갖는 기록을 쓰게 됐다.

용인시는 처인구 삼가동 소재 용인시민체육공원에서 4월 6일 오후2시 한국 여자축구대표팀과 아이슬란드의 평가전이 열린다고 밝혔다.

ⓒ hy인산인터넷신문시 관계자는 “용인시민체육공원에서 열리는 역사적인 첫 경기에 시민들이 많이 오셔서 관람해주시기 바란다”며 “이번 국제대회 유치를 시작으로 시민체육공원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시도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평가전은 KBS2, 네이버를 통해 중계될 예정이고 관람료는 5,000원이다.

용인시민체육공원은 3만7155석의 관중석과 1533면의 주차장을 보유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경기 당일 교통이 혼잡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경전철 등 대중교통을 이용하길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