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기운이 가득한 22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동 봉은사 내에 홍매화가 활짝 피어있다.

봄바람이 타고 분홍색 홍매화가 아름답게 피었다.

쨍그랑 쨍그랑 고즈넉한 사찰에 홍매화가 풍기는 아름다움에 눈을 떼지 못하게 한다.

글?사진=김경호 기자 stillcut@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