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꾼 부부 차인표, 신애라의 애정전선에 뜻밖의 반전이 찾아온다? 24일 방송되는 MBC 일밤 '궁민남편'에서는 생일을 맞은 신애라에게 서프라이즈 이벤트를 준비한 차인표에게 뜻밖의 반전 위기가 찾아와 눈을 뗄 수 없는 흥미진진한 재미를 예고하고 있다.
이날은 교회 수련회만 가봤다는 차인표를 비롯해 MT를 한 번도 가지 못했다는 안정환, 보물찾기를 기대하는 김용만, 대학 시절 기억이 가물가물한 막내 조태관까지 진정한 엠.알.못(엠티를 알지 못하는)들을 위한 특별한 일탈이 펼쳐진다. 바로 화려한 과거를 간직한(?) 엠티 마스터 권오중과 함께 일탈을 떠나는 것.
특히 차인표는 그날이 아내 신애라의 생일이기도 해 서프라이즈 이벤트로 멤버들과 함께 생일 축하 노래를 불러주기 위해 영상 통화를 걸었지만 뜻밖의 반응에 당혹감을 감추지 못한다.
바로 '궁민남편' 녹화 때문에 차인표와 함께하지 못해 서운하지 않냐는 물음에 신애라가 "전혀 안 서운하다"는 돌발 고백을 던져 현장을 초토화 시킨 것.
과연 대한민국을 떠들썩하게 만든 대표 잉꼬부부 차인표와 신애라 사이에 어떤 일이 벌어지는 것인지 그 전말에 시선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춤꾼 원톱을 주장하는 권오중은 특별 출연한 현진영과 진정한 1인자를 가리기 위한 댄스 배틀을 벌인다. 이들의 야단법석 엠티는 24일(오늘) 저녁 6시 45분에 방송되는 MBC 일밤 '궁민남편'에서 확인할 수 있다.
'궁민남편' 신애라 (사진=MBC)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No1. 경제/증권방송 보며 채팅하기 [유튜브][페이스북]
대한민국 재테크 총집결 [한국경제TV 사이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