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김대한 기자] 글로벌 대세 보이 그룹 VAV가 성공적인 컴백 첫 주를 마쳤다.

VAV는 24일 SBS '인기가요'에 출연해 네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곡 'THRILLA KILLA(쓰릴라킬라)'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크림색 계열의 무대의상을 선보인 VAV는 부드러운 카리스마와 더불어 화려한 퍼포먼스로 시선을 강탈했다.

한층 더 성숙해진 섹시미로 돌아온 VAV는 완벽한 칼군무에 이어 스토리가 느껴지는 안무 구성으로 무대를 압도했다.

지난해 10월 발표한 싱글 '세뇨리따' 이후 약 4개월 만에 신보 'THRILLA KILLA(쓰릴라킬라)'로 전격 컴백한 VAV는 이번 앨범을 통해 더욱 남성미 넘치고 도발적인 매력을 예고했다.

특히 이번 앨범에는 VAV 멤버들의 첫 자작곡부터 히트곡 메이커 라이언 전과 스웨덴 유명 프로듀서 Hitmanic이 프로듀싱한 타이틀곡까지 VAV만의 음악적 색깔이 담긴 다채로운 트랙이 수록되어 눈길을 모은다.

타이틀곡 'THRILLA KILLA(쓰릴라킬라)'는 그 누구도 자신의 매력에서 벗어나지 못하게 할 만큼 '치명적으로 매력적인 사람'이란 뜻을 담은 곡으로, 강렬하고 매력적인 사운드와 VAV의 옴므파탈 매력이 어우러져 여성 팬들의 마음을 저격한다.

한편, 더욱 짙어진 남성미로 돌아온 VAV는 타이틀곡 'THRILLA KILLA(쓰릴라킬라)'로 각종 음악 방송에 출연하며 활발한 컴백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kimkorea@sportsworld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