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승주 의원, 수출입은행장 만나 폐쇄 논의 자체 무효화 강력 요구
백승주 자유한국당 의원(구미갑)은 지난 22일 은성수 한국수출입은행장과의 면담 자리에서 "구미가 대한민국 수출에 기여한 점을 전혀 고려치 않는 한국수출입은행 구미 출장소를 폐쇄 논의 자체를 무효화 할 것을 엄중히 요구했다"고 밝혔다.

 백 의원은 "국가 금융정책의 실패에 따른 한국수출입은행의 적자를 해소하기 위해서 지역에 고통을 전가시키는 것은 실질적으로 수출입은행 적자 해소에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다"며 "수출입은행과 기획재정부는 지역 출장소 및 지점 폐쇄 논의 자체를 즉각 철회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에대해, 은성수 은행장은 "구미출장소 폐쇄에 대한 구미 시민들의 마음과 우려를 잘 이해하고 있다"며 "구미를 비롯한 한국수출입은행의 지역 지점과 출장소 폐쇄 여부를 관련 부처와 신중하게 재검토 하겠다"고 약속했다.

나영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