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왼쪽)이 15일 울산 울주군 온산국가산업단지에 위치한 자동차부품 제조 기업을 찾아 관계자로부터 설명을 듣고 있다.

성 장관은 이날 미국으로 수출되는 생산라인을 둘러본 뒤 현장 근로자들을 격려하고 위기 업종을 중심으로 해외시장 개척을 집중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