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바른미래당 인재영입위원장(사진)이 최근 오스트리아에서 열린 ‘비엔나 시티 마라톤’에 참가해 완주한 것으로 밝혀져 이목을 끌고 있다.

한 누리꾼은 지난 12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2019 비엔나 시티 마라톤 대회에 완주한 안철수 선수”라며 완주 메달을 목에 건 안 위원장의 사진(위)을 게재했다.

이 게시물에 따르면 안 위원장은 지난 7일 비엔나 시티 마라톤 하프 부분(21.095㎞)을 1시간56분33초에 완주했다.

당시 마라톤 대회에는 부인인 김미경 서울대 의대 교수도 참가해 완주한 것으로 밝혀졌다.

올해 비엔나 시티 마라톤에는 130개국에서 온 4만2000여명의 선수들이 참가했다.

앞서 지난해 9월부터 안 위원장은 1년 계획으로 독일 뮌헨에 있는 막스플랑크 연구소에서 방문연구원으로 활동 중이다.

김정호 온라인 뉴스 기자 Ace3@segye.com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