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주요뉴스
  • 06월 27일 (화)
    서울
    22.0℃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포
    울릉도/독도
    백령도
    흑산도
    남주혁과 신세경이 만난 또 하나의 신(神) 로맨스 ‘하백의 신부 2017’. 과연 신(新) 레전드 드라마가 될 수 있을까.tvN 새 월화드라마 ‘하백의 신부 2017’의 제작발표회가 27일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팰리스 호텔에서 열렸다. 이날 발표회에는 남주혁, 신세경, 임주환, 정수정, 공명이 참석했다.‘하백의 신부 2017’(이하 ‘하백’)은 윤미경 작가의 베스트셀러 만화 ‘하백의 신부’를 원작으로 현대에 맞춰 재해석한 스핀오프 드라마다. 인간 세상에 온 물의 신 하백(남주혁)과 대대손손 신의 종으로 살 운명으로, 극 현실주의자인 척하는 여의사 소아(신세경)의 신므파탈 코믹 판타지 로맨스다. 대한민국 대표 청춘 스타들의 총출동으로 캐스팅 단계부터 주목을 받은 ‘하백’은 수국, 천국, 지국으로 이뤄진 신계와 인간계라는 기존 드라마에서 본 적 없는 버라이어티한 배경 설정으로 역대급 판타지 로맨틱 코미디를 선보일 예정. 그러나 크게 사랑받았던 원작을 둔만큼 기대...
    배우 황인영의 임신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과거 인터뷰 발언이 재조명 되고 있다.황인영은 과거 한 매체 인터뷰에서 콘셉트 화보를 진행한 바 있다. 당시 인터뷰에서 "데뷔 당시 모델 ‘지젤 번천’과 이미지가 비슷하다는 이야기를 많이 들었다"며 "비슷한 이미지의 화보도 굉장히 많이 찍어서 거의 매달 화보를 찍기도 했다"는 말을 언급했다.황인영은 1997년 모델로 연예계에 데뷔했다. 영화 '댄스댄스'로 연기자 활동을 시작했다. 특히 그의 데뷔작 ‘댄스댄스’의 흥행 실패에도 불구하고 참신한 마스크와 개성적인 이미지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이슈팀...
    워너원 박지훈이 팬들의 휴대폰 속에 저장됐다.27일 워너원 공식 인스타그램에 박지훈의 개인 프로필 사진이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 속 박지훈은 기존의 귀여운 매력은 물론 남성미까지 뽐냈다.이를 본 네티즌들은 "내 마음 속에 박지훈 저장했다" "박지훈한테 저장당했다" "눈빛 보니까 심장 떨린다" "박지훈이 최고다" "너무 아름답고 귀엽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박지훈의 뜨거운 인기를 실감하게 했다.한편 박지훈은 최근 종영한 엠넷 ‘프로듀스 101’ 시즌2에서 "내 마음 속에 저장"이라는 유행어를 만들어낼 정도로 엄청난 인기를 끌었다. 윙크 한 방으로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박지훈은 최종 순위에서 2위를 차지해 워너원 멤버로 데뷔를 앞두고 있다.d5964@sportsworldi.com 사진=워너원 인스타그램...
    '쌈 마이웨이'에서 열연 중인 배우 박서준이 탄탄한 등 근육으로 공개하며 여심을 저격했다.박서준은 26일 인스타그램에 상의를 벗고 웨이트 트레이닝을 하는 뒷모습을 공개했다.사진은 운동으로 다져진 박서준의 완벽한 등 근육과 팔 근육으로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는다.이어 박서준은 KBS 2TV 드라마 '쌈, 마이웨이' 배역 이름인 '고동만'을 해시태그하기도 했다. 박서준은 '쌈 마이웨이'에서도 흠잡을 때 없는 보디라인을 뽐낸 바 있다.박서준은 지난달 29일 방송에서 샤워를 하고 나오다 '여사친' 김지원을 보며 깜짝 놀라는 장면을 연기하며 선명한 식스팩 복근 등 매력적인 몸매를 자랑했다.한편 박서준은 8월 개봉 예정인 영화 '청년경찰'에서 의욕 충만한 경찰대생 기준 역으로 열연한다....
    정수정이 여신 캐릭터를 맡은 소감과 각오를 전했다.정수정은 27일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tvN 새 월화드라마 ‘하백의 신부 2017’의 제작발표회에서 자신의 맡은 캐릭터 무라에 대해 "굉장히 흥미로웠다"고 전했다.정수정이 맡은 캐릭터 무라는 인간세계의 물을 관리하기 위해 인간계에 파견된 빼어난 미모를 자랑하는 수국의 여신이다.이런 캐릭터에 대해 정수정은 "처음 대본을 봤을 때 굉장히 흥미로웠다"며 "그동안 한국 드라마에 여신 캐릭터 없었던 걸로 안다. 제가 처음 하게 되는 것 같은데, 정말 여신처럼 보이기 위해서 걸음걸이부터 말투, 눈빛까지 연습 하면서 노력 많이 했다"고 전했다.‘하백의 신부 2017’은 윤미경 작가의 베스트셀러 만화 ‘하백의 신부’를 원작으로 현대에 맞춰 재해석한 스핀오프 드라마다. 인간 세상에 온 물의 신 하백(남주혁)과 대대손손 신의 종으로 살 운명으로, 극 현실주의자인 척하는 여의사 소아(신세경)의 신므파탈 코믹...
    고객센터|이용약관|법적고지|개인정보처리방침|청소년보호정책|스팸방지정책|뉴스이용안내|이메일 무단수집거부|광고안내|회사소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