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주요뉴스
  • 02월 24일 (토)
    서울
    6.0℃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포
    울릉도/독도
    백령도
    흑산도
    ‘김영철 방남’ 갈등 고조… 국회 파행정부가 23일 김영철 북한 조선노동당 부위원장(통일전선부장) 방남 파문과 관련해 조기 진화에 나선 것은 남남갈등 등 파문 확산을 차단해 평창동계올림픽을 계기로 조성된 남북 대화 분위기를 이어가기 위한 의도로 보인다. 김 부위원장의 방남 논란이 이념갈등으로 번지면 가까스로 만들어진 남북 대화 분위기에 찬물을 끼얹을 수 있다는 판단에서다. 자유한국당을 비롯한 야당은 김 부위원장을 천안함 폭침 배후로 지목하며 그의 방남을 결코 용납할 수 없다고 거세게 반발했다. 여당은 박근혜정부 당시 김 부위원장이 남북군사회담에 참여했던 이력을 내세우며 야당의 비판은 ‘내로남불식 정치공세’일 뿐이라고 맞받았다. 양측 충돌로 국회는 23일 파행을 거듭했다. 이달 임시국회 운영에도 빨간불이 켜졌다. 이날 국회 운영위원회 전체회의는 파행됐다. 한국당 소속 김성태 운영위원장이 김 부위원장 방남과 관련해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 출석을 직권으로 요구하자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집...
    자료까지 배포… 비판여론 불끄기 / “천안함 폭침 배후로 金 특정못해” / 국정원·통일부 이례적 설명나서 / 국방부도 “대승적 차원에서 수용” / 한국당 70여명 청와대 항의 방문정부가 김영철 북한 조선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의 방남 논란 진화에 적극 나섰다. 김 부위원장이 2010년 천안함 폭침의 주범이라고 알려져 있는 데다 한·미 양국의 독자제재 대상에도 올라 있어 그의 방남에 대한 비판여론이 제기된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국가정보원은 23일 김 부위원장이 천안함 폭침 사건의 배후인지에 대해 "북한 소행은 맞지만, 김 부위원장으로 특정할 수는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국정원 김상균 대북담당 제2차장은 이날 국회 정보위원회 긴급간담회에 참석해 이 같은 답변을 내놨다고 자유한국당 소속 강석호 정보위원장이 전했다.국정원은 또 "김 부위원장이 북한에서 남북관계 최고 책임자이며 군사적 긴장완화와 남북관계 진전, 비핵화를 포함한 여러 관계를 실질적으로 얘기할 수 있는 적임자가 아닌가...
    "한국 와서 영광"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파견한 미국 정부대표단장인 이방카 트럼프 백악관 선임고문이 23일 평창동계올림픽 폐회식 참석을 위해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해 손을 흔들고 있다.인천국제공항=사진공동취재단...
    "경호원을 부르겠다.", "불러라."23일 국회 운영위원회에서 '난장판'이 벌어졌다. 김영철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 겸 통일선전부장 방한에 대한 긴급 현안질의와 관련 이견차 때문이었다.김영철의 방한을 강력 반대하는 야당은 임종석 청와대 비서실장에 대한 출석을 요구했고 여당은 협조하지 않았다. 결국 분위기가 험악해지다가 여당 의원들과 김성태 운영위원장 간의 몸싸움이 벌어질 뻔도 했다. 이날 오전부터 열린 회의에서 김 위원장은 "어제 제가 임 비서실장에게 오늘 국회운영위가 소집돼 있으니 참석해서 김영철의 평창올림픽 폐막식 참석 건에 대해 청와대, 대통령이 방한을 결정하게 된 배경과 엄청난 국민적 갈등과 혼란이 야기되는 사안이라 궁금증을 해소하라고 부르려 했는데 회의 주재가 있어 통화 어렵다며 연락을 줄 것이라고 하더니 이후에 감감무소식이었다"고 설명했다. 김 위원장은 이어 "엄청난 국민적 관심이 집중되고 있음에도 소관 상임위에서 청와대 비서실장을 보내지 않는다는 건 옳지 않다고...
    김영철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의 방남과 관련해 여론이 시끌시끌하다.2018 평창동계올림픽 폐막식에 김영철 부위원장이 참석할 것으로 알려지면서 천안함 유족들이 공개적으로 반대 입장을 표명했다. 천안함 유족들은 "천안함46용사 유가족에게 형언할 수 없는 슬픔과 상처를 안겨 준 김영철의 방한을 절대 수용할 수 없다"고 밝혔다.김영철 부위원장의 방한을 앞두고 정치권과 여론 역시 들끓고 있다.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 등 김영철 위원장 방한을 비난하고 나선 가운데 이준석 바른미래당 노원구병 당협위원장은 청와대 홈페이지 국민청원 게시판에 ‘천안함 폭침 주범 김영철의 폐막식 참석을 정부에서 공식 거부해달라’는 청원을 올리기까지 했다.앞서 북한은 김영철을 단장으로 하는 고위급대표단을 25일부터 2박 3일 일정으로 평창동계올림픽 폐회식에 파견하겠다고 통보했다.백태현 통일부 대변인은 23일 정례 브리핑을 통해 “천안함 폭침은 분명히 북한이 일으켰으며 김영철 부위원장이 당시 정찰총...
    드림위즈 뉴스 및 유관 서비스 내의 기사 선별 및 표시는 인위적 개입없이 컴퓨터 프로그램에 의해 자동으로 결정됩니다.
    표시된 시간 또는 날짜는 드림위즈 뉴스에 기사가 추가되었거나 업데이트된 때를 나타냅니다. | 청소년보호책임자: 문인보
    고객센터|이용약관|법적고지|개인정보처리방침|청소년보호정책|스팸방지정책|뉴스이용안내|이메일 무단수집거부|광고안내|회사소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