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주요뉴스
  • 04월 19일 (금)
    서울
    18.0℃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포
    울릉도/독도
    백령도
    흑산도
    독일인과 이스라엘 십년 소송전 끝에 이스라엘 승리 / 미공개 작품과 메모 등 공개될 듯 대문호 프란츠 카프카의 미공개 유작을 놓고 벌어진 독일인과 이스라엘의 십년 소송전(戰) 끝에 이스라엘이 승리했다. 카프카의 미공개 작품과 메모 등이 이스라엘 국립도서관을 통해 조만간 공개될 것으로 보인다. 카프카 사망 후 100년간 잠들어 있던 글들이 깨어나는 셈이다. 영국 일간 가디언은 17일(현지시간) “스위스 취리히 지방법원이 지난 주 스위스 도시에 있는 금고들을 열어 내용물들을 이스라엘 국립 도서관으로 보내라는 판결을 내렸다”며 “이스라엘 대법원 판결에 힘을 실었다(upheld)”고 보도했다. 가디언은 “문학계의 가장 어두운 인물 중 한명이자 프라하에서 온 독일어를 사용하는 유대인인 그의 문화적 유산을 둘러싸고 이스라엘과 독일인 사이에 뜨겁운 십년이 소요된 뜨거운 대립이 있었다”며 “이번 스위스의 판결은 이 문제 해결에 새로운 실마리를 던졌다”고 전했다. 전문가들은 공개되지 않은 내용물들에...
    "조총련, 3.1운동 김일성 같은 위대한 영도 없어 실패했다고 한다" 여건이 재일대한민국민단 중앙단장(사진)이 조총련(재일조선인총연합)과 절대로 사이좋게 못 지내겠다고 밝혔다. 18일 재외동포 전문 매체인 월드코리안신문에 따르면 여 단장은 지난 16일 가와무라 다케오(河村建夫) 일한친선협회 회장과 방한해 서울에서 열린 오영석 도쿄민단 의장 취임 축하연에서 “조총련과 사이좋게 지내라고 하는 소리가 있다. 3.1절 행사도 같이하라고 한다. 하지만 절대 못 한다”고 밝혔다. 이어 “민단은 1946년 창립해 이듬해인 1947년 3월1일 도쿄 히비야(日比谷)공원에서 첫 3·1절 행사를 치렀다. 그 후 지금까지 빠지지 않고 3·1절 행사를 치러왔다”면서 “하지만 조총련은 3.1절을 기념하지 않는다. 3.1운동은 실패한 운동이다, 김일성 같은 위대한 영도가 없어서 실패했다고 한다”고 말했다. 여 단장은 조총련이 조선노동당의 직접적인 지시를 받은 단체라고 강조하면서 “조총련이 노동당과 관계를 끊으...
    대만에서 규모 6.1 강진이 발생했다.진앙 인근 지역의 진도가 7까지 올라가는 등 상당히 강력한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아직 피해 현황은 자세히 알려지지 않고 있다.18일 대만 기상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1분께 대만 화롄현 정부 청사로부터 서북쪽으로 10.6㎞ 떨어진 지점에서 리히터 규모 6.1의 지진이 발생했다.진앙의 정확한 위치는 북위 24도 13분, 동경 121도 52분 지점으로 진원의 깊이는 18.8㎞로 파악됐다.이날 지진으로 대만의 수도 타이베이를 포함한 전역에서 강한 진동이 느껴졌다.지진이 발생한 화롄현 일대에서는 최대 진도 7의 강력한 흔들림이 발생했다.대만 뿐만 아니라 대만해협 건너편인 중국 본토 지역에서도 진동이 감지됐다.중국판 트위터 웨이보에는 푸젠성과 저장성 등지에서 갑작스러운 진동을 느꼈다는 누리꾼들의 글이 잇따라 올라오고 있다.한편, 중국 지진 당국은 이번 지진의 규모가 6.7이라고 밝혔다.대만 동부는 '불의 고리'로 불리는 환태평양 조산대에 자리 잡고 ...
    “한국 수퍼스타의 부상” 손흥민(27·토트넘)이 멀티골 활약을 펼치며 맨체스터 시티를 따돌리고 토트넘을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 반열에 올리자 CNN은 손흥민을 별도 기사로 다루며 이같이 보도했다. CNN은 17일(현지시간) “손흥민이 이달 초 13억 달러의 새 경기장에서 토트넘의 사상 첫 골을 터뜨렸을 때, 이 순간은 그의 뛰어난 이야기의 다음 장처럼 느껴졌다”며 “손흥민에게 이번 시즌은 개인적 성공과 스포츠계 전반에 걸치 인정”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지난시즌 전체에서 다룬 것 보다 많은, 팬들을 열광시킨, 토트넘을 위한 그의 18골은 그의 경기를 새로운 고지 위에 올려놨다”고 덧붙였다. CNN은 손흥민이 대중적 인기에도 주목했다. “팀 동료와, 토트넘 서포터즈들뿐 아니라, 고향 한국과 아시아 전역에서 그의 소셜미디어(의 팬)도 치솟았다”며 “그는 아시아에서 가장 있기있는 운동선수”라고 전했다. 이어 “최근 닐슨스포츠 자료를 토대로 한 CNN의 앞선 분석기사에 ...
    중국의 공사현장에서 한국 돈으로 1천원도 안 하는 '불량' 안전모가 널리 사용돼 안전을 위협한다는 한 노동자의 고발성 동영상이 나와 논란이 되고 있다.18일 중국 신화통신에 따르면 최근 중국 인터넷상에서는 한 노동자가 정품인 빨간색과 불량품인 노란색 안전모를 서로 충돌시키자 노란색 안전모가 얇은 플라스틱 바가지처럼 심하게 파손되는 영상이 화제가 됐다.이 남성은 영상에서 "노란색 안전모는 일반 노동자들이 쓰고, 빨간색은 간부급이 쓴다"면서, 벽돌로 노란색 안전모를 내려치자 바로 구멍이 나는 장면도 보여줬다.신화통신은 베이징(北京)의 한 건설 분야 노동자가 "보통 현장 작업반장이 안전모를 나눠준다"면서 "(플라스틱 재질인) 노란색 안전모는 대부분 두께가 얇고 약하며 테두리도 쉽게 파손된다"고 말했다고 전했다.신화통신은 또 베이징 외곽의 건축자재 상점 10여곳을 취재한 결과, 안전모의 가격은 5~20위안(약 849~3천396원) 정도였고, 대량 구매 시 5위안도 안 되는 가격에 팔린다고 ...
    드림위즈 뉴스 및 유관 서비스 내의 기사 선별 및 표시는 인위적 개입없이 컴퓨터 프로그램에 의해 자동으로 결정됩니다.
    표시된 시간 또는 날짜는 드림위즈 뉴스에 기사가 추가되었거나 업데이트된 때를 나타냅니다. | 청소년보호책임자: 문인보
    고객센터|이용약관|법적고지|개인정보처리방침|청소년보호정책|스팸방지정책|뉴스이용안내|이메일 무단수집거부|광고안내|회사소개